검색
상세검색 문자입력기
순조실록 19권, 순조 16년 6월 13일 신유 2번째기사 1816년 청 가경(嘉慶) 21년

경상도 암행 어사 이엽이 서계에서 논한 여러 관리들의 잘못을 처벌하다

경상도 암행 어사 이엽(李墷)의 서계에, 칠원(漆原) 전 현감 박종림(朴宗林), 김해 부사(金海府使) 신순(申純), 사천 현감(泗川縣監) 이정오(李鼎五), 동래(東萊) 전 부사 홍수만(洪秀晩), 밀양(密陽) 전 부사 정치우(鄭致愚), 하동(河東) 전 부사 윤재탁(尹載鐸), 창원(昌原) 전 부사 박명훈(朴明勳), 인동 부사(仁同府使) 정일영(鄭日永), 기장 현감(機張縣監) 조경하(曹慶夏)의 다스리지 못한 정상을 논하였는데, 모두 경중을 나누어 죄를 정해 처리하게 하였다. 별도의 단자에 도내 여러 고을의 전세·군정·환곡 세 정사와 하납(下納)하는 고을의 저치미(儲置米), 산산창(蒜山倉)의 공염(公鹽), 통영(統營)의 무모 유량(貿耗留粮), 영저읍(嶺底邑) 위미태(位米太) 등의 폐단을 바로잡을 계책, 하동(河東)의 신선소(新船所), 칠곡(漆谷)의 읍치(邑治), 좌도의 병영과 수영을 이설(移設)하는 것이 마땅하다는 것을 말하였는데, 모두 묘당으로 하여금 좋은 방안을 채용하여 시행하게 하였다.


  • 【태백산사고본】 19책 19권 19장 A면【국편영인본】 48책 99면
  • 【분류】
    행정-지방행정(地方行政) / 사법-탄핵(彈劾) / 군사-병참(兵站) / 재정-국용(國用) / 수산업-어업(漁業)

慶尙道暗行御史李墷書啓, 論漆原前縣監朴宗林金海府使申純泗川縣監李鼎五東萊前府使洪秀晩密陽前府使鄭致愚河東前府使尹載鐸昌原前府使朴明勳仁同府使鄭日永機張縣監曺慶夏不治狀, 幷令分輕重勘處。 別單言道內諸邑田軍糴三政下納邑儲置ㆍ蒜山倉公鹽ㆍ統營貿耗留糧ㆍ嶺底邑位米太矯(弊)〔弊〕 之策、河東新船所漆谷邑治左道兵水營移設之宜。 幷令廟堂, 從長採施。


  • 【태백산사고본】 19책 19권 19장 A면【국편영인본】 48책 99면
  • 【분류】
    행정-지방행정(地方行政) / 사법-탄핵(彈劾) / 군사-병참(兵站) / 재정-국용(國用) / 수산업-어업(漁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