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상세검색 문자입력기
정조실록 22권, 정조 10년 윤7월 19일 경인 1번째기사 1786년 청 건륭(乾隆) 51년

문효 세자를 효창묘에 장사지내다

문효 세자(文孝世子)효창묘(孝昌墓)에다 장사지냈다. 이날 새벽에 발인을 하였는데, 임금이 홍화문(弘化門) 밖에 나와서 곡하고 전별하였다. 다시 홍화문 안의 악차(幄次)로 돌아와서 영여가 도성 밖에서 떠나기를 기다렸다. 임금이 흑립(黑笠)과 백포 철리(白布帖裏)를 다시 입고 묘소에 나가 최복(衰服)으로 바꾸어 입고서 일을 지켜보았다. 장사가 끝나자, 임금이 친히 신주(神主)를 쓰고 초우제(初虞祭)를 지내고 그대로 하룻밤을 지냈다.


  • 【태백산사고본】 22책 22권 15장 B면【국편영인본】 45책 587면
  • 【분류】
    왕실(王室)

○庚寅/葬文孝世子孝昌墓。 是曉發靷, 上出弘化門外哭送。 還御門內幄次, 待靈轝自城外進發。 上遂御黑笠、白布帖裏, 詣墓所, 改具衰服莅事。 葬畢, 御筆題神主, 行初虞祭, 仍經宿。


  • 【태백산사고본】 22책 22권 15장 B면【국편영인본】 45책 587면
  • 【분류】
    왕실(王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