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상세검색 문자입력기
세조실록 41권, 세조 13년 1월 11일 무인 2번째기사 1467년 명 성화(成化) 3년

백성을 함길도로 유이하게 한 평안도의 수령들을 핵론하여 과죄하다

우부승지(右副承旨) 어세공(魚世恭)평안도의 유이(流移)한 인물(人物)들을 추쇄(推刷)하고, 아울러 수령(守令)들을 핵론(覈論)하여 계문(啓聞)하였는데, 이에 관련된 자가 1백여 인이나 되었다. 갑사(甲士) 김종순(金從順)은 근거없는 뜬말을 수창(首唱)하여 서로 거느리고 도망하게 하였으므로 참형(斬刑)에 처하였고, 위원 군수(渭原郡守) 장서(張瑞)는 횡렴(橫斂)하여 제 것으로 들이고 이산 군수(理山郡守) 이택(李擇)은 남형(濫刑)하였으므로 모두 노비(奴婢)로 삼았고, 태천 군수(泰川郡守) 최유용(崔有容)과 희천 군수(熙川郡守) 최전선(崔傳善)·강계 부사(江界府使) 민효간(閔孝幹)·판관(判官) 노중청(盧仲淸)·숙천 부사(肅川府使) 홍영강(洪永江)은 모두 백성을 존휼(存恤)하지 못하였으므로 고신(告身)013) 을 거두고, 나머지는 모두 논(論)하지 말게 하였다. 이 앞서 20여 년 동안 평안도에 사는 백성들이 함길도가 살기 좋은 낙토(樂土)라고 하여 그곳으로 이거(移居)한 자가 심히 많았으므로, 지난 봄에 임금이 윤자운(尹子雲)에게 명하여 본도(本道)로 쇄환(刷還)하게 하였는데, 무려 3백여 호(戶)나 되었으므로 이때에 이르러 수령들을 핵론(覈論)하여 과죄(科罪)한 것이다.


  • 【태백산사고본】 15책 41권 3장 B면【국편영인본】 8책 56면
  • 【분류】
    호구-이동(移動) / 행정-지방행정(地方行政) / 인사-관리(管理) / 사법-행형(行刑)

○右副承旨魚世恭, 刷平安道流移人物, 竝覈守令等, 啓聞, 辭連者百餘人。 以甲士金從順, 首唱浮言, 相率而亡, 斬之。 渭原郡守張瑞, 以橫斂入己, 理山郡守李擇, 以濫刑, 皆爲奴。 泰川郡守崔有容熙川郡守崔傳善江界府使閔孝幹、判官盧仲淸肅川府使洪永江, 亦以不能存洫居民, 收告身。 餘皆勿論。 先是二十餘年間, 平安居民, 以咸吉道爲樂土, 移居者甚衆。 前春, 上命尹子雲, 刷還本道, 無慮三百餘戶。 至是, 覈守令科罪。


  • 【태백산사고본】 15책 41권 3장 B면【국편영인본】 8책 56면
  • 【분류】
    호구-이동(移動) / 행정-지방행정(地方行政) / 인사-관리(管理) / 사법-행형(行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