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상세검색 문자입력기
태종실록 21권, 태종 11년 4월 2일 임진 2번째기사 1411년 명 영락(永樂) 9년

하정사 임정이 명에서 오다. 명의 벼슬을 받은 권영균 등의 봉록에 관한 자문

하정사(賀正使) 형조 판서(刑曹判書) 임정(林整)·부사(副使) 한성부 윤(漢城府尹) 정역(鄭易), 사은사(謝恩使) 영가군(永嘉君) 권홍(權弘)·부사(副使) 총제(摠制) 김미(金彌), 종마 진헌사(種馬進獻使) 이조 참의(吏曹參議) 우홍강(禹洪康)과 광록시 소경(光祿寺少卿) 정윤후(鄭允厚) 등이 경사(京師)에서 돌아왔다. 황제가 정윤후의 딸을 총애(寵愛)하여 벼슬을 내려 주고, 또 금(金) 1정(錠), 백은(白銀) 10정(錠), 단자(段子) 50필(匹)을 내려 주었다. 임정이 예부(禮部)의 자문(咨文)을 싸 가지고 왔는데, 그 자문에 이르기를,

"성지(聖旨)를 받들어 광록시 경(光祿寺卿) 권영균(權永均), 소경(少卿) 정윤후(鄭允厚)·여귀진(呂貴眞)·이문명(李文命)과 홍려시 경(鴻臚寺卿) 임첨년(任添年), 소경(少卿) 최득비(崔得霏)가 모두 적당한 봉록(俸祿)을 받았으나, 길이 멀므로 인하여 가지고 갈 수 없으므로 공문[關]으로 알리오니, 왕(王)께서 본국(本國)에 이관(移關)하여 그들에게 주십시오. 공경히 이 뜻에 의하여 이제 그 급료(給料)의 액수를 기록합니다. 광록시 경(光祿寺卿)은 월봉(月俸)이 26석(石)이고, 소경(少卿)은 16석(石)이며, 홍려시 경(鴻臚寺卿)은 24석(石)이요, 소경(少卿)은 14석(石)입니다."

하였다.


  • 【태백산사고본】 9책 21권 15장 B면【국편영인본】 1책 580면
  • 【분류】
    외교-명(明) / 왕실-사급(賜給)

○賀正使刑曹判書林整、副使漢城府尹鄭易、謝恩使永嘉君 權弘、副使摠制金彌、種馬進獻使吏曹參議禹洪康及光祿寺少卿鄭允厚, 回自京師。 帝寵愛允厚之女, 錫爵, 且錫金一錠、白銀一十錠、叚子五十匹。 林整齎來禮部咨, 曰:

奉聖旨: "光祿寺卿權永均、少卿鄭允厚呂貴眞李文命、鴻臚寺卿任添年、少卿崔得霏, 合得的俸, 因路遠關不將去, 着王就本國關與他。" 欽此。 今開光祿寺卿月俸二十六石, 少卿一十六石, 鴻臚寺卿二十四石, 少卿一十四石。


  • 【태백산사고본】 9책 21권 15장 B면【국편영인본】 1책 580면
  • 【분류】
    외교-명(明) / 왕실-사급(賜給)