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상세검색 문자입력기
태조실록 11권, 태조 6년 1월 22일 을해 1번째기사 1397년 명 홍무(洪武) 30년

창성 부원군 성여완의 졸기

창성 부원군(昌城府院君) 성여완(成汝完)이 졸하였다. 여완은 본관이 창녕(昌寧)으로 판도 총랑(版圖摠郞) 성군미(成君美)의 아들이다. 지원(至元) 병자년에 과거에 급제하여 예문춘추관의 검열(檢閱)이 되고, 여러 번 옮겨 군부 정랑(軍簿正郞)·양광도 안렴사(楊廣道按廉使)를 거쳐, 상서 우승(尙書右丞)·지형부사(知刑部事)·어사 중승(御史中丞)·전법 판사(典法判事) 등을 역임하였다. 그 중간에 해주(海州)·충주(忠州)의 두 목사(牧使)로 나갔고, 첨서 밀직(僉書密直)·정당 문학(政堂文學) 등 직에 승진되었다. 개국초에 나라의 기로(耆老)로서 검교 문하 시중(檢校門下侍中)에 임명, 창성 부원군이 되었다. 나이 89세에 병으로 졸하니, 미두(米豆) 1백 석을 내려 주고 예장(禮葬)으로 장사하였으며, 문정(文靖)이란 시호를 내려 주었다. 여완은 그 성품이 간결(簡潔)하여 화려한 것을 좋아하지 않았고, 아들을 가르치는 데도 법도가 있었다. 세 아들이 모두 과거에 올라, 맏아들 성석린(成石璘)은 지금 의정부 좌정승이고, 다음 성석용(成石瑢)은 개성 유후(開城留後)이며, 그 다음 성석인(成石因)은 호조 판서이다.


  • 【태백산사고본】 3책 11권 1장 B면【국편영인본】 1책 100면
  • 【분류】
    인물(人物)

○乙亥/昌城府院君 成汝完卒。 汝完, 昌寧人, 版圖摠郞君美之子。 至元丙子登第, 拜藝文春秋檢閱, 累遷軍簿正郞, 按廉楊廣道。 以歷尙書右丞, 知刑部事、御史中丞、典法判事。 間出爲海州忠州二牧使, 陞爲僉書密直、政堂文學。 國初, 以耆老拜檢校門下侍中、昌城府院君。 年八十九, 以病卒, 賜米豆百石, 禮葬之, 贈諡文靖公。 性簡潔, 不喜華麗, 敎子有法。 三子俱登第, 長石璘今爲議政府左政丞, 次石瑢 開城留後, 次石因戶曹判書。


  • 【태백산사고본】 3책 11권 1장 B면【국편영인본】 1책 100면
  • 【분류】
    인물(人物)